진정한 의미의 월드스타 PSY의 신곡이 나왔다. 그전에도 월드스타니 뭐 있었던거 같지만 PSY야 말로 진짜 월드스타다. 노래 한곡으로 전세계를 들었다 놨으니..


본인은 최신곡을 즐겨 듣지 않는다. 즐겨 듣지 않는게 아니라 아예 듣지  않는다. PSY의 이전곡인 '강남스타일'도 세계적으로 이슈가 되고 한참 이후에야 찾아 봤었다. 요즘같은 아이돌 시대에 제대로 이름을 알고 있는 아이돌도 없다. 그럼 뭐 듣고 사냐고? 아직도 나는 옛날 노래를 찾아듣는다. 혹은, 들어오던 옛날 노래들의 주인공의 신곡이 나오면 찾아듣는다.


하지만 '강남스타일'의 효과라고 할까 이번에 'PSY'의 신곡이 나왔다는 소리를 듣고 이렇게 유튜브에서 검색을 해보게 되었다. 감상평을 한 줄로 요약해보자면...


"역시 PSY다"


정도 되겠다. 무슨 말이냐면 PSY 이기 때문에 이 뮤직비디오가 신나고, 재미있다. 이번엔 히로인(?)으로 가인이 등장했고 메인 댄스도 '시건방 춤'이다. 사실 랩이나 댄스곡을 즐기지 않기때문에 이 노래가 좋은지는 잘 모르겠다마는.. 확실히 보는 재미가 있고 등장인물들이 전편에 이어 출연해줬기때문에(이번엔 무한도전 멤버들이 모두 나왔다) 후속편 같은 느낌이 강하다.


아무래도 PSY는 자신만의 컨셉을 확실하게 잡은듯 하다. 적당히 반복되는 가사(외국인도 따라하기 쉬운 발음의)와 따라하기 쉬운 안무, 그리고 섹시한 여자가수의 출연. 아니면 강남스타일의 인기가 완전히 식기 전에 급하게 후속곡을 준비한 느낌도 든다. 왜냐하면 뮤직비디오 스타일이나 여러가지면에서 아주 비슷하다. 


과연 이번 노래도 강남스타일처럼 전세계를 강타 할 수 있을것인가?


Posted by 불량식객 불량식객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