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부산맛집 :: Herb & Donjok(허브 앤 돈족) - 족발 [대연동/부경대 맛집]
    부산맛집/남구 2008. 2. 10. 00:44
    SMALL

    어느 저녁. 이상형과 나는 둘다 꿀꿀한 기분에 소주나 한잔 할려고 만났다. 어디를 갈지 고민하다가 새로 생긴 족발집. 허브 앤 돈족으로 발길을 돌렸다. 이 곳은 전전대 재료 회장님이 사장님으로 계셔서 공대 회장 모임 등 몇번 뵐 기회가 있어 아주 편한 마음으로 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게 내부. 안쪽에 4인용 테이블. 그리고 중앙에 10~15명 정도 앉을 수 있는 큰 테이블과 오른쪽에 2명이 앉을 수 있는 테이블 2개로 이루어져있다. 실내는 비록 좁지만 사장님이 직접 인테리어 하시고 소품들로 꾸몄다고 하신다. 아기자기한게 참 이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채가 참 싱싱하다. 소스가 간이 잘 맞아서 요놈 하나로도 충분히 소주를 마실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시. 왜 이게 맛이 기억이 안나는 거지;;;; 뭐지;; 나는 누구지;; 여긴 어디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징어 채 무침. 그냥 기본으로 나오기에는 너무 뛰어난 안주인듯; 맛도 괜찮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주 뚜껑 4개만한 귀여운 재떨이. 사장님께서 조그만 재떨이를 주면 담배를 적게 필줄 알았는데 사람들이 아랑곳 하지 않고 펴대서 자꾸 갈아줘야되버려 더 귀찮아 졌다고 한다;;; 죄송해요 -_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나온 족발(小), 10,000원. 부드럽고 쫄깃 쫄깃 한게 참 맛이 좋다. 삶은지 얼마 안됐는지 따끈따끈 해서 더 맛있다. 여태까지 족발은 학교 앞 부로이라촌에서만 먹어왔는데 단골집이 바뀌는 순간인가 보다. 이제 족발은 무조건 여기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4가지 소스. 왼쪽부터 간장 와사비, 쌈장, 키위소스, 흠;;; 마지막 건 뭔지 잘 모르겠지만 마지막 소스가 제일 맛있는 것 같다. 족발이랑도 참 잘 어울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삭한 고추를 먹기좋게 이렇게 썰어주신다. 족발과 함께 한입에 쏙 넣기가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좋아하는 새우 젓갈. 족발은 요놈 없으면 맛이없다. 너무 이쁜 그릇에 담아 나와서;; 좀 당황했다;; 남자 둘이서 술마시는데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의 소주 맞상대 이상형. 180cm 짜리 빈 소주병이라지. 먹어도 먹어도 취하지 않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장님이 서비스로 주신 오뎅탕. 땡초가 들어가서 매콤한게 참 좋다. 오뎅탕을 잘 먹지 않는 편인데 이집은 입맛에 맞아서 계속 떠 먹는다. 오뎅탕이 식으면 부탁드리지 않아도 사장님이 얼른 알아채고 재탕을 해주신다. 조그만 배려가 참 좋은 집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간에 잠시들린 군대가기 이틀전의 정삽교와 그의 애인 최혜지군. 삽교야..억지로 웃지마라 이 형도 군대 가봤지만 니가 웃을때가 아니다 ㅋㅋㅋㅋ 아무쪼록 몸 건강히 잘 다녀와라.

    저녁부터 둘이서 시작한 이상형과 나의 술은 결국 새벽이 되어서 끝났다. 둘이서 마신건 아마 처음인듯... 많은 얘기를 맛있는 족발과 함께 먹으니 술이 잘 넘어갔다. 결국 둘이서 소주 7병을 마셔버렸다. 물론 우리가 다 마신건 아니지만;;

    결론. 이상형은 술이 세다.
            족발이 맛있었다.


    상호 : Herb & Donjok
    위치 : 부경대학교 맞은 편 GS25시 골목으로 쭈욱 들어가 수미식당 지나면 바로
    주차 : 불가
    카드 : 아마 가능?(다음에 물어봐야겠음)



    LIST

    댓글 7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