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생활2007.06.29 00:00
사용자 삽입 이미지

취소된 LT를 뒤로하고 우리는 단합회라도 하자는 취지에서 학교에서 만났다. 과방 살포시 청소 간단히 하고 고기집을 갔다. 어느 고기집에서라도 나올법한 파절임. 솔직히 별로 였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름 특이하게 만들어볼려고 한 고기 찍는 장 -_- 간장 맛이 너무 강해서 고기 맛이 죽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1인분 6,000원 짜리 우(牛)삼겹. 비산 돼지 삼겹살이 나을 뻔 했음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솔직히 별로 맛있어 보이지 않는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념갈비도 한번 시켜보고 -_-;;; 근데 갈비살이 아닌거 같은 느낌은 나만 받은건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차로 바(Bar)를 갔는데에 -_-... 잘 모르는 우리는 제일 잘 팔리는거 8잔 주세요 -_- 라는 엄청 쪽팔린 멘트로 주문하고 고기냄새 풀풀 풍기면서 미친듯이 떠들고 놀았다 ㅋㅋ; 재밌었음; 자 요 밑으로는 칵테일 구경좀 해보세요~~ 어두워서 잘 나오진 않았지만.

마지막 바카디는 진짜 예술이었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불량식객 불량식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_ㅠ...

    2007.06.30 06: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퍼간다

    2007.07.02 13: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