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맛집/신평동2016.03.21 08:00



상호 : 이호진 참치야

전화 : 054-461-8293

주소 : 경북 구미시 신평동 95-4번지


"참치야에서 생참치를 즐기다."
최근 대한민국 앞 바다에서 생 참치가 많이 잡힌다는 제보가 여기저기서 들어올때 쯤 어느 저녁이다. 구미의 단골 참치집인 '참치야'에서 생참다랑어가 들어왔다는 제보를 받았다. 생참치는 자주 먹을 수 있는 음식이 아니라 회사를 마치고 바로 먹으러 가기로 결정했다. 늘 함께 참치 먹으러 다니는 핑크 삼촌과 함께..




▲ 생참치


이호진 실장님의 친절한 설명과 함께 아직 썰기전의 생참치들도 구경한다. 평소 먹던 참치와는 달리 크기가 많이 크지 않아 화려한 마블링이 나오지는 않지만 다른 생선에 비하면 어마어마하다. 벌써 두근 거린다.



▲ 등살


첫 점은 역시나 등살로 시작한다. 아카미라 불리는 붉은 빛을 띄는 등살. 적당한 산미와 함께 탄력있는 식감이다. 냉동의 참치와는 확실히 느낌이 다르다. 물론 평소보다 기름기가 훨씬 적은것도 이유 중 하나일 것이다. 


▲ 등지살


등쪽에 위치한 등지살이지만 평소에는 뱃살에 버금 갈 정도로 풍부한 맛을 지니고 있다. 참치의 크기가 작아지니 그런 느낌 까지는 아니다. 하지만 적당한 산미와 함께 입맛을 돋우어 준다.


▲ 뱃살


부드럽게 입안에서 녹아 내리지만 참다랑어 특유의 향은 오래 여운이 남는다. 


▲ 배꼽살


상은 작지만 배꼽살 특유의 모양은 그대로 살아있다. 개성있는 식감과 함께 풍부한 지방맛을 느낄 수 있다.



▲ 뱃살


안동소주와 궁합이 잘 맞는 생 참다랑어 뱃살



▲ 중뱃살, 대뱃살


생참치가 아닌 일반적인 냉동 참다랑어의 중뱃살과 대뱃살을 비교하라고 조금 주셨다. 풍부한 지방맛은 당연히 압승이지만 생참치 쪽이 더 끌린다.



▲ 가마살


상이 큰 냉동 참다랑어의 가마살과 가마살 초밥. 가마살은 언제 먹어도 맛있다.


▲ 생참치 초밥


냉동해서 녹인 참치도 맛있는데 생 참치는 무슨 말이 필요하겠는가..? 처음 먹어본 생 참다랑어는 정말 기대 이상의 맛을 보여주었다. 세포 하나하나가 살아있는 느낌이랄까? 냉동 참치에서 느낄 수 없는 또 다른 세계를 알게 해주신 이호진 실장님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 


http://sukzintro.net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구미시 신평동 97-1 | 참치야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불량식객 불량식객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 집꺼도 괜찮네
    흥해가서 한 접시 더 먹고 싶었지만 배불러서 나옴

    2016.03.21 1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녹진한 생참치 좋지요^^

    2016.03.22 0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안녕하세요, 소스킹이에요~
    싱싱한 참치라서 그런지
    윤기가 흐르고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제 블로그에도 놀러 와주세요 :)

    2016.03.22 16: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